본문 바로가기

가고시마

(3)
[Japan] 가고시마시 - 가고시마로 ... 날씨가 전날 비오던 날씨는 어디가고 이리 맑을 수가. 역시 아메 오...(아 이 드립은 이제 그만 쳐도 될꺼 같다) 야쿠시마에는 두개의 시가 있지만 시가 시가 아닌. 약 2만명정도가 거주중라고 한다. 워낙 한적해서 마을내에 대부분의 슈퍼나 상점가는 6~8시에 업무를 끝내고, 제일 늦게까지하는 야쿠시마시 서쪽끝에 있는 슈퍼가 11시까지 한다. 인포메이션 센터. 인포메이션 센터인데 쓰레기통이 한곳도 없었다는 특이한 점. -_-; 카페가 참 인상적인 곳이였다. 카페 주인장은 매년 방문하던 것을 건강상의 문제로 작년부터 가지 못한것이 매우 아쉽다고 반복해서 말씀하셨다. 역사와 음악, 그리고 커피에 관심이 많던 이 어르신은 자신의 음식에도 굉장한 자부심이 있으셨다. '전 커피 안마시는 놈입니다.' 라는데 자신의 ..
[Japan] 가고시마시 - 야쿠시마로 가는 길 야쿠시마로 가는 방법은 바닷길(항로)와 하늘길(항로) 두가지인데, 아무래도 비행기는 금액적인 타협이 잘 안되다 보니 가고시마로 오게 되었다. 덕분에 이전에 캐시만 찾고 갔던 가고시마로 내려왔다. 가고시마 하면 제일 먼저 눈에 보이는 것이 이 관람차. 그리고 뭐니뭐니 해도 사쿠라지마다. NHK 드라마 아츠히메에서 사쿠라지마에 아름다움을 제대로 표현한다. 걸어가는데 구 MBC 마크하고 비슷한게 있어서 뭐지 하고 한참 쳐다봤는데, 여기도 MBC 방송국이 있었네. 큐슈주민인 동석이(같이 놀러간 친구)도 모르고 있었던걸 보면 이지역 방송인가 보다. 훼리를 타고 가기에는 너무 늦기에 토피를 타고 들어가기로 결정하였다. 금액은 훼리보다 2배정도 비싸다. (편도 8800엔, 왕복 16,100엔) 시간은 두개 다 타본결..
[Seek] 15년 마지막 일본에서 지오캐싱! 이번 일본에서 캐시를 200개는 찾고 오겠소라는 거대한 포부(?)를 밝히며, 당당하게 큰소리를 내걸었으나, 실제로는 10개 내외 밖에 안되는 동적 짤그랑 소리나는 카운터라니 더군다 몇개는 어디에서 찾았는지 기억도 안나고 있다. 님하!! 제발... --; 첫날 도착해서 도쿄에서 찾은것도 두개나 찾은거였더라는 이야기가... 있네.. 그렇게... (캐싱기는 아이폰 사진으로만 업로드 됩니다.) Nyappori / にゃっ 닛포리에 있던 캐시. 이벤트 캐싱이 끝나고 찾던 단체 캐시중 하나다.캐시가 절묘한것 까진 아니였지만, 머글이 굉장히 많고 계단 끝으머리라서 자칫 잘못하다 변태로 몰리기 십상이다. 단체로 가서 찾는게 유리했다. Ubuta shrine 여행을 다니다 보면, 정말 할일 없지 않는 이상 캐시 찾는걸 잊..